삿포로에는 문구점이 없나 하고 찾아보더니 동행이 찾아준 오래된 문구점 센트럴. 

음.

큰 편인데 저렴하지는 않다. 

정가대로 받는 문구점. 

많이는 못샀고 고로고로 냥스케 일기장이 예뻐서 하나 사고, 스티커 몇개샀다.


재벌놀이 하려고 마음 먹고 들어갔는데 타오바오에서 구매하던 사람이 여기서 몇배씩 비싸게 살 수는 없으니까.



거리를 걸으며 드럭스토어 구경을 다니다 발견한 무기(?)가게. 

칼이 주렁주렁, 톱이 주렁주렁. 

들어가서 좋아보이는 톱을 하나 사왔다. 

저렴한지는 모르겠는데 양날로 물건이 좋아보여서 샀다. (아부지가 일본 톱을 탐내길래 면피겸 선물겸.) 

Posted by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