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달고 입에 감기는 고기가 먹고 싶을때가 있는데, 그럴때 돼지갈비를 찾는다. 

차는 가끔 굴려줘야 배터리 충전도 되고, 연료도 바닥나기 직전이니 이핑계저핑계로 천안에 간다.


오늘 갈 곳은 30년이 되었다는 돼지갈비집 석산장.



외관은 골목의 오래된 식당. 주차장이 외부에 있다고 하는데 그건 몰랐고, 집 앞에 한자리 있길래 밀어넣었다. 



기본차림. 

돼지갈비에 국물을 부어가며 굽는 방식은 신기하네. 

위에서 굽고 다 굽히면 아래에 국물에 빠트린다. 



지글지글..



양이 많다.

양으로 승부하나보다. 배가 엄청 부른데 냉면도 양이 많다. 

그래도 요즘 식욕 폭발이라 거의 다 먹고 뼈도 뜯어먹었다. 


맛이 끝내주게 좋다기 보다, 양많고 식감을 느끼고 냉면도 그럭저럭 먹을만해서 다시 갈 일 있으면 갈 듯. 

잘먹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천안시 동남구 문화동 30-7 | 석산장숯불갈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도루코
T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