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여행 계획을 빡빡하게 짜는 동행이지만 오늘은 좀 바줬다. 브런치부터 시작.

모모제이로 간다.



여긴 어떻게 찾았나 모르겠지만 아무튼 괜찮네. 오픈시간에 맞춰서 갔다.


바로 앞에 주차장이 있음.


내부 깔끔.


오. 맛있다.


샌드위치 맛있다.


여기 브런치의 예측 가능한 가격에 맛이 괜찮은 편.

추천. 


Posted by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