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찍고 대전 넘어가면서 진천에 들러 붕어찜을 먹어본다. 

개인적으로 붕어, 잉어 먹어본적도 없고 전혀 먹고 싶지도 않은데 동행이 이곳을 찍네. 

그러면 운전기사인 나는 운전해서 간다.

비주얼이 제법 맛있어보인다. 수제비도 들어있고. 

아.. 그냥 생선이다.. 생선이다.. 하면서 먹음. (생선을 좋아함. 붕어 잉어는 빼고. ) 


문제는 가시가 너무 많다. 그리고 붕어라고 생각하니 잘 안넘어간다. 

수제비를 열심히 건져먹고 말았다. 


잘하는 집이 맞는 것 같은데 나는 붕어찜 못먹겠다.

Posted by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