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식(?) 삼아 간단히 먹으러 들어갔다.

길가다 보이길래.




여기는 북경오리 전문점인것 같은데, 대낮에 간식으로 먹기는 좀 그래서 가볍(?)게 돼지고기 볶음 요리에 물만두 정도 먹었다.

밀전병에 싸먹으니 꽤 맛난다.

이게 이름이 뭐더라.. 찡짱뤄스? 파위에 얹혀있는데 전병에 돼지고기, 파 얹고 짜사이 조금 얹어서 감아 먹으면 맛있다.

간이 세고 그래서 입안이 살짝 얼얼..


마오즈동~ 곳곳에 마오쩌둥 사진 같은 것이 붙어 있다. 

여러사람이 가서 여러 종류 시켜놓고 먹고 놀면 신날 듯. 

Posted by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