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래마을에 웨스턴 차이나는 없어졌고, 구로점은 딤섬이 없다.

딤섬을 못먹어서 아주아주 슬프다. 


쉬는 날, 드디어 한남점에 딤섬을 먹으러 갔다. 


여기는 샐러드바가 있다.

이거 충격이다. 



늘 먹던 하가우, 쇼마이를 비롯해서 매운 딤섬까지 위가 허용하는 한 많이 넣는다.

언제 먹을지 모른다.




서래마을점이나 여기나 딤섬 맛은 같다. 

여전히 맛있다. 


서래마을점 보다 좀 더 고급스러운 실내지만 딤섬 찌는 모습은 비슷하다. 

친절했고, 만족스러웠다. 

Posted by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