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바웃 타임 (2013)

About Time 
8.9
감독
리차드 커티스
출연
레이첼 맥아담스, 빌 나이, 돔놀 글리슨, 톰 홀랜더, 마고 로비
정보
로맨스/멜로, 코미디 | 영국 | 123 분 | 2013-12-05


한동안 영화평이 뜸했구나.


백년만에 본 영화 어바웃 타임.


'시간여행자의 아내'를 소설로 읽고 '이게 뭐야... 감동해라 감동해라 로맨스 이거냐?' 라며 스토리의 빈약함을 욕하고.. 아예 영화는 안봤는데 그걸 좋다고 울면서 보는 사람들의 평가를 본 후..


이것도 시간 여행이라길래 살짝 안끌렸다.


러브 액추얼리를 좋아하긴 하지만 (같은 감독) 볼때는 별로였고 나중에 음악이나 부분 편집된 영상, 대사 같은 것을 좋아 했었기 때문에 전혀 기대 안하고 감.


이 영화는 스토리도 끊김이 없고 지루하지도 않았고 코메디 요소도 있어서 많이 웃었고 이야기의 뼈대가 '하루하루가 소중하다 열심히 살아라' 였고 아버지와의 '우정' 이야기가 주 이야기라서 연애 이야기 보다는 공감도 더 된다. 


ㄴㅇㅂ 평점이 9점이 넘길래 뭔가 했는데 9점 까지 줄 건 아니고 이 정도 스토리 안끊기고 기승전병도 아닌 영화면 돈이 아깝지 않다고 생각한다. 


데이트 무비로 아주 건설적인 내용. 


특히 재미로 만나는 커플 말고 진지하게 미래를 고민하고 만나는 진지 커플, 부부에게 권함. 


남남 녀녀 당연히 추천. 

Posted by 도루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