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집이었는데... 어라..


또 중국집.. 근데 좀 다른 중국집이 된거 같다. 양꼬치도 한다. 


저 너머 니하우 양꼬치와 비교해 보러 갔다. 



이노플렉스 건물 로비로 들어가서 컴컴해도 몇발짝 더 들어가 보면 나온다. 




양꼬치. 생고기로 나온다. 니하우는 구워 나온다.



새우꼬치. 동행인에 따라 새우를 더 좋아하는 경우도 있다. 꽤 맛남.



꼬치를 잘 고정시키면 구이 기구가 뱅글뱅글 굴려준다. 매우 편함. 


지금까진 실망한적 없이 잘 먹었다.


이래도 적다 싶으면(미친거지..) 탕수육도 먹는다. 탕수육은 다른 곳과 비슷하지만, 맛있다. 


쾌적한 실내에서 양꼬치, 새우구이를 먹고 싶으면 가기 좋은 곳. 

Posted by 도루코